한국조선해양, 아시아 선사 2곳과 총 5,110억원 규모 수주
한국조선해양, 아시아 선사 2곳과 총 5,110억원 규모 수주
  • 이지연 기자
  • 승인 2022.01.17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설명: 현대중공업이 건조한 11,700TEU급 컨테이너선의 시운전 모습

한국조선해양이 아시아 선사 2곳과 총 5,110억원 규모를 수주했다. PC선 계약에는 옵션 2척이 포함되어 있어, 추가 수주도 기대되는 상황이다.

현대중공업그룹의 조선 중간 지주사인 한국조선해양은 최근 아시아 소재 선사 2곳과 LNG추진 컨테이너선 3척, 5만 톤급 PC선 2척에 대한 건조 계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전남 영암의 현대삼호중공업에서 건조돼 2024년 상반기부터 순차적으로 선주사에 인도될 예정인 LNG추진 중형 컨테이너선은 LNG 이중연료 추진엔진을 탑재해 강화된 국제해사기구(IMO)의 환경규제를 만족할 수 있다.

2023년 하반기에 선주사에 인도될 예정인 PC선은 현대베트남조선에서 건조된다.

한국조선해양 관계자는 “연초부터 다양한 선종에 걸쳐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며 “앞선 기술력을 바탕으로 고품질의 선박을 건조해 고객 만족도를 높여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남부순환로 294길 33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 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563-0839
  • 팩스 : 02-6442-8801
  • 제호 : 데일리경제
  • 등록번호 : 서울 아 00334 / 오프라인 등록일: 2002-02-18 /
  • 등록일 : 2007-03-09
  • 발행일 : 2007-03-09
  • 발행 인겸 편집인 : 최욱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재
  • 데일리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데일리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bud@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