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 새로운 브랜드 '리드바이' 선정

이원섭 기자l승인2017.07.24l수정2017.08.02 14:5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신한카드가 새로운 브랜드 슬로건으로 ‘Lead by(리드 바이)’를 선포했다.

‘Lead by’는 신한카드가 이끄는 ‘고객의 라이프 스타일’, ‘신한카드가 제시하는 생활금융의 모든 것’을 함축적으로 표현한 것으로 고객의 생활, 경험, 가능성을 이끄는 디지털 혁신 리더로서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고 가장 먼저, 가장 앞서 새로운 변화의 방향을 제시하고 이끈다는 신한카드의 의지를 담았다.

신한카드는 "디지털 퍼스트를 통해 지금까지와는 완전히 차별된 고객 경험과 가치를 제공하고 포화상태인 국내 카드시장에서 창의와 혁신을 강조해온 임영진 사장의 메시지가 반영된 것"이라고 전했다.

신한카드는 8월부터 ‘Lead by’ 슬로건으로 TV광고와 인쇄, 인터넷 광고, 각종 홍보물 등을 통해 고객과 커뮤니케이션 할 예정이다.

한편 신한카드는 임 사장을 비롯한 전 임부서장이 참석한 가운데 ‘2017 하반기 사업전략회의’를 송도 포스코 글로벌R&D센터에서 21일 개최했다.

이날 상반기 리뷰를 거쳐 진행된 하반기 경영 전략에 대한 토론에서는 지난 신한 경영포럼에서 조용병 신한금융지주 회장이 강조했던 경영 방향(GRIP)과 실행 방법(SMART)을 신한카드 차원에서 실천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논의했다.

임부서장들의 열띤 토론 결과 ‘전사적 Digital Transformation’, ‘글로벌 사업 질/양적 성장 가속화’, ‘빅데이터 경영 2.0 본격 전개’, ‘신사업 성과 창출 가속화’, ‘확실한 마켓 리더십 구축’, ‘신한Way기반 강한 조직문화 확립’이라는 6대 핵심 전략 과제를 도출하고 이를 실천하기 위한 ‘영업 펀더멘털을 강화’, ‘전략적인 비용절감 가속화’, ‘더욱 속도감 있는 디지털 혁신’, ‘글로벌/신사업 등의 성장과 성과 창출’, ‘DREAM 3CS 경영철학 구현’ 등 5가지 중점 추진 방향을 설정했다.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은 총평을 통해 먼저 전사적 차원의 영업 지원, 디지털 혁신 및 젊고 활력 넘치는 조직 문화로의 전환과 일하는 방식의 혁신을 주문했다.

임 사장은 “규제와 경쟁이라는 샌드위치 압박 속에 있는 위기 상황이지만 어려운 상황일수록 절차와 규정을 준수하고 리스크 관리에 만전을 기하는 등 기본에 충실해 달라”며 “신한카드의 가장 중요한 시점은 바로 지금이며, 기존 카드업에 갇힌 방식과 사업구조로 뒤쳐지는 ‘카라파고스(카드+갈라파고스)’화를 경계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원섭 기자  zip919@
<저작권자 © 데일리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고충처리인개인정보취급방침ㆍ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135-915 서울시 강남구 역삼동 테헤란로 33길 3-12 우리빌딩 6층
대표전화: 데일리경제 02-563-0839  |  데일리스타엔터테인먼트 02-501-8885  |  FAX:02-578-1174
인천취재본부: 인천광역시 남동구 예술로 206(구월동)  |  TEL:032-719-4580  |  FAX: 032-719-4581
등록번호:서울아 00334  |  발행인 겸 편집인 최욱태  |  청소년보호책임자 안민재
Copyright © 2007 - 2017 데일리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