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강, 2분기 영업이익 2937억원 기록 전년비 41.9% 증가
동국제강, 2분기 영업이익 2937억원 기록 전년비 41.9% 증가
  • 오석주 기자
  • 승인 2022.08.16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국제강이 2분기 연결기준 매출 2조3133억원, 영업이익 2937억원, 순이익 1488억원을 기록했다고 16일 발표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7.2% 늘었다.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41.9% 상승했다. 순이익은 1488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소폭 증가한 0.6% 상승을 기록했다.

상반기 연결기준 매출은 4조4446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8.3% 상승했다. 영업이익은 4995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57.9% 늘었다. 순이익은 4213억원으로 전년대비 140.2% 늘었다.

2분기 철강 제품 수익성 확대 및 무역·물류 부문 이익 증가로 별도와 연결기준 모두 매출, 영업이익 상승세를 유지했다.

건설산업 계절적 성수기에 맞춘 적극적 판매 활동으로 봉·형강 제품 판매량이 전분기보다 7% 증가했으며, 냉연·후판 등 판재류는 전방산업 수요 정체에도 럭스틸 등 고부가 제품 판매 비중 확대, 고환율 지속에 따른 수출 비중 증대로 수익을 확보할 수 있었다는 분석이다.

동국제강 2분기 순이익 증가세 둔화는 브라질 CSP 제철소 지분 매각으로 인한 손상 인식 반영이다. 동국제강은 브라질 CSP 제철소 지분 매각으로 별도 기준 2640억원, 연결기준 1959억원의 손상을 인식했고, 중국법인(DKSC) 지분 처분으로 별도 기준 589억원, 연결기준 772억원의 처분 이익을 인식했다. 손상 인식분은 동국제강이 보유한 브라질 CSP 제철소 잔존가치를 제거했음을 의미한다.

동국제강은 "상반기 지속 가능 성장을 위해 저수익 사업 개편 및 재무구조 개선을 추진했다. 글로벌 복합 위기에 대한 선제 대응으로 브라질 CSP 제철소 지분 매각 및 중국법인 지분 처분을 완료했으며, 이에 따라 경영 불확실성과 투자 부담, 환리스크 등 사업 위험 요인을 모두 제거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2022년 상반기 연결기준 총차입금은 2조1444억원, 부채비율은 108.8%를 기록했다. 이는 재무구조개선약정 졸업 및 브라질 CSP 제철소 고로 화입 시점인 2016년의 연결기준 총차입금 3조879억원, 부채비율 176.3%에서 대폭 개선된 결과다.

동국제강은 개선된 재무적 체력을 기반으로 하반기 신용등급 추가 상향을 기대하고 있다. 동국제강은 상반기 한국신용평가, 한국기업평가로부터 신용등급을 종전 BBB (안정적)에서 BBB (긍정적)으로 상향 조정받은 바 있다. 동국제강은 지속 가능 전략 Steel for Green 및 DK컬러 비전 2030을 중심으로 전기로 제강과 컬러강판 사업에 핵심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남부순환로 294길 33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 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습니다
  • 대표전화 : 02-563-0839
  • 팩스 : 02-6442-8801
  • 제호 : 데일리경제
  • 등록번호 : 서울 아 00334 / 오프라인 등록일: 2002-02-18 /
  • 등록일 : 2007-03-09
  • 발행일 : 2007-03-09
  • 발행 인겸 편집인 : 최욱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민재
  • 데일리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데일리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bud@naver.com
ND소프트